• 길이야기
  • 시골버스
  • 서울 한양도성
  • 제주
  • 성북
  • 북촌
  • 카테고리 전체보기
    • 성북
      도시생활의 빠른 속도감에서 벗어나 일상의 작은 여유를 찾을 수 있는 곳,
      천천히 흐르는 성북으로 오라
      41 1,387 34,438
    AUDIO
    Track 7. 북정마을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Track 7. 북정마을

    천천히 흐르고 싶은 그대여,
    북정으로 오라.
    낮은 지붕과 좁은 골목이 그대의
    발길을 멈추게 하는 곳
    삶의 속도에 등 떠밀려
    상처 나고 아픈 마음이 거기에서
    느릿느릿 아물게 될지니.

    넙죽이 식당 앞 길가에 앉아
    인스턴트커피나 대낮 막걸리 한 잔에도
    그대, 더 없이 느긋하고 때 없이 행복하리니.

    그저 멍하니 성 아래 사람들의 집과
    북한산 자락이 제 몸 누이는 풍경을 보면
    살아가는 일이 그리 팍팍한 것만도 아님을
    때론 천천히 흐르는 것이
    더 행복한 일임을 깨닫게 되리니.

    북정이 툭툭
    어깨를 두드리는 황홀한 순간을 맛보려면
    그대, 천천히 흐르는 북정으로 오라.

    성북에서 줄곧 살아오신
    최성수 시인의 ‘북정, 흐르다’ 였습니다.
    천천히 흐르고 싶은 그대여, 북정으로 오라
    추천수 29 조회수 1,065
    추천스크랩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