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길이야기
  • 시골버스
  • 서울 한양도성
  • 제주
  • 성북
  • 북촌
  • 카테고리 전체보기
    • 성북
      도시생활의 빠른 속도감에서 벗어나 일상의 작은 여유를 찾을 수 있는 곳,
      천천히 흐르는 성북으로 오라
      41 1,101 27,754
    AUDIO
    Track 4. 심우장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Track 4. 심우장

    성북구립미술관 건너편 길을 5분 정도 오르면,
    도포를 걸친 한용운 동상이 벤치에 앉아있습니다.
    그 옆으로 ‘님의 침묵’ 시가 적힌 비석도 보입니다.

    나무계단을 따라 조금만 위로 올라가면
    좁고 비탈진 골목길이 나타납니다.
    그 길을 곧장 가면, 심우장입니다.

    깨달음에 이르는 과정을 소를 찾는 것에 비유한
    심우장은 승려이자 시인, 독립운동가였던 한용운이
    마지막 생을 보낸 작은 한옥입니다.

    작지만 함부로 쳐다볼 수가 없습니다.
    심우장은 조선총독부가 있는 남쪽을 등지고
    북향으로 지었다고 합니다.

    조국의 빛이 아니면 등을 돌렸던 한용운.
    그런 고집스러운 모습 뒤에는,
    지금까지 찬란한 후광이 비추고 있습니다.

    집 안은 전시공간입니다.

    눈부신 북향,
    심우장
    눈부신 북향, 심우장
    추천수 22 조회수 727
    추천스크랩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