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길이야기
  • 시골버스
  • 서울 한양도성
  • 제주
  • 성북
  • 북촌
  • 카테고리 전체보기
    • 성북
      도시생활의 빠른 속도감에서 벗어나 일상의 작은 여유를 찾을 수 있는 곳,
      천천히 흐르는 성북으로 오라
      41 1,394 34,503
    AUDIO
    Track 3. 쌍다리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Track 3. 쌍다리

    요즘 서울의 핫플레이스는 어디라고 생각하시나요?
    조선시대 핫플레이스는 바로 이곳, 쌍다리였습니다.

    지금이야 터의 흔적만이 남아 있는 모습이지만,
    그 시절에는 트렌드를 주름 잡던 문화인들이
    바로 이 쌍다리 부근에 떠들썩하게 찾아왔다더군요.

    북악산 바위를 타고 내려온 빗물이 천을 이루고,
    봄이면 그 주변으로 연분홍색 복숭아꽃이 지천으로 피고 지니,
    소위 낭만 좀 즐긴다는 모던 보이들의 발길이
    이곳 성북천으로 이어진 이유겠지요.

    그래서 아예 거처를 옮긴 문인들도 많았다는 군요.
    이들의 업적과 작품을 근대문화사에서 모두 빼버린다면
    한국문화사의 흐름이 딱 끊길 정도라고 하니,
    실로 유서 깊은 물길이었다는 생각이 듭니다.

    예나 지금이나 문화와 예술은
    젊음과 낭만을 따라 흐르고 있었나 봅니다.

    지금도 예술인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는
    성북의 쌍다리입니다.
    지금도 예술인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는 성북의 쌍다리입니다
    추천수 34 조회수 973
    추천스크랩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