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Creative Lab
  • INTRO
  • CREATOR
  • TOPIC
  • HOT
  • 김남길의 오락실
    일상과 여행에서 만난 길과 사람들의 이야기를 전합니다
    Namgil Kim
    Actor / GILSTORY's Founder
    김남길
    73 27,789 485,367
      김남길님의 인기글
      대부분의 사람들은 나에게 잘못한 이에게 마음을 푸는 걸 용서라고 생각합니다. 작가면서 신부였던 ...
      김남길 / 2017-02-02
      1264 / 26592
      김남길 / 2019-06-18
      900 / 13507
      어느 누구도 과거로 돌아가서 새롭게 시작할 수는 없지만, 지금부터 시작해서 새로운 결실을 맺을 수는...
      김남길 / 2020-02-10
      847 / 10294
      모든 것이 상실되고, 다시 시작해야 한다는 것을 감히 선언할 용기가 있다면, 당신은 잃어버릴 것이 없...
      김남길 / 2020-04-16
      833 / 10434
    추천수 694 / 9,656
    김남길
    2019-07-09 16:04:29
    추천수 900 / 13,507
    김남길
    2019-06-18 16:47:00
    대부분의 사람들은 나에게 잘못한 이에게 마음을 푸는 걸 용서라고 생각합니다. 작가면서 신부였던 헨리 나우웬은 용서를 다른 관점에서 이야기합니다. "용서란 내 모든 필요와 욕구를 상대방이 다 채워 주지 않더라도 지속적으로 받아주는 자세를 말한다. 나도 다른 사람들의 필요를 전부 채...
    추천수 1264 / 26,592
    김남길
    2017-02-02 12:45:39
    시간의 무게를 간신히 견디는 것이 아니라, 기꺼이 살아가게 만들어 주는 것
    추천수 499 / 8,430
    Kim Nam-gil
    2016-09-01 14:49:05
    내 맘 같은 게 이세상에 하나라도 있으니 다행이다. 이 하나에 내 꿈과 열정을 불어넣어 출발~~!!!
    추천수 476 / 8,637
    Kim Nam-gil
    2016-08-02 21:06:34
    지금은 알 수 없어도 가다 보면 알게 되겠지. 이 길이 무엇이었는지...
    추천수 356 / 6,098
    KIM Nam Gil
    2016-07-31 15:58:14
    더 이상 잃을 것이 없을 때, 나는 전부를 얻었다.   나 자신으로 존재하기를 포기했을 때, 나는 나 자신을 찾았다.   모욕 당했지만 꿋꿋이 내 길을 계속 나아갔을 때, 나는 내 운명을 자유롭게 선택 할 수 있음을 깨달았다.   - O Zahir by Paulo Coelho
    추천수 348 / 5,709
    KIM Nam Gil
    2016-07-31 15:57:21
    높은 곳보다 낮은 곳을 바라보며 눈물 흘릴 수 있는 가슴이 따뜻한 사람이면 좋겠습니다.
    추천수 316 / 4,946
    KIM Nam Gil
    2016-07-31 15:56:27
    잊지 않겠습니다.
    추천수 309 / 6,003
    KIM Nam Gil
    2016-07-31 15:54:05
    한 번은 우연일 수도 있고, 두 번에 포기할 수는 없고... 마지막으로 한번만 더, 더도 말고 딱 세 번만 해보자. 삼세판...
    추천수 332 / 6,094
    KIM Nam Gil
    2016-07-31 15:53:08
    게시판별 RSS
    1
    2
    3
    4
    5
    6